위원회 활동

이전보도자료 다음자료실
김 위원장 “지역별 차등 법인세율 절실”-서울신문 인터뷰
작성일 : 2021.01.19 00:00:00 조회 : 137

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은 2021년 1월 19일자 서울신문과 인터뷰에서

 

“법인세율을 지역별로 차등 적용해 지방의 법인세율을 낮춘다면

 

지역에 민간의 신규 투자 규모가 7조~9조원 정도 늘어날 것”이라고 주장했습니다.

 

 

김 위원장은 

 

“지역이 발전하려면 일자리가 있어야 하고,

 

결국 기업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돼야 한다”고 강조했습니다.
 

서울신문 바로가기

첨부파일

확인

아니오